구글사의 최고경영인 교체가 새로운 혁신을 예고하는가

[목차(도우미)]
뉴욕타임즈 인터넷 기사에 의하면 구글사의 현 최고 경영자인 에릭 슈미트씨가 자리를 공동 창업자의 한사람인 래리 페이지(Larry Page)씨에게 이양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요약하자면 에릭 씨는 구글사를 어른 기업으로 성장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이제는 비대해진 조직을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수 있는 젊은 페이지씨에게 다시 맡기기로 결정했다는 것이다.
뉴욕타임즈 기사(원문:영어 페이지) Google Shake-Up Is Effort to Revive Start-Up Spark
By CLAIRE CAIN MILLER and MIGUEL HELFT Published: January 20, 2011
http://www.nytimes.com/2011/01/21/technology/21chief.html?_r=1&ref=technology

물론 에릭씨가 완전히 경영에서 물러서는 것은 아니지만 나는 그가 이러한 결정을 하게 된다는 것이 대단하다고 본다. 우리나라는 창업자가 전문 경영인에게 키워놓은 기업을 맡긴다는 것은 생각하기 어려운 일이다. 전혀 없지야 않겠지만 좋은 본이 없다. 더구나 최고 경영자가 스스로 물러나면서 혁신을 추구하는 세대 교체를 보는 것도 매우 쉽지 않은 일이다. 미국에서는 이런 일이 자주 있는지 알수 없지만, 인기 있는 기업의 경영자 책임을 물러나는 것은 그리 쉬운 결단은 아닐 것이다.

기업의 혁신을 위한 전문 경영자의 교체가 향후 어떠한 영향을 가져올 것인가? 구글이 경쟁상대로 여기고 있다고 하는 소셜 네트워크(특히 광고)에서 구글의 영향력이 증대할 것인가?
적어도 구글은 젊은 연구, 기술자를 대거 기용할 것으로 보이는 점에서 과학기술의 발전에 다시 한번 힘을 쏟을 것으로는 보인다.

관련된 내 블로그:
[보고배운 이야기] - 마키노 지로, Google 문제의 핵심

by 금메달.아빠 on 2011.01.23 01:32 주요 단어: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