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잠시 쉽니다

[목차(도우미)]
신학기에 큰아이의 초등학교 진학과 여러가지 복잡한 일로 3월 - 5월말(예정)까지 블로그에 글을 올리던 저술활동을 잠시 쉽니다.
쉰다고 해서 지금까지 공개해 오던 특수 주제를 고정적으로 관심있게 읽어 주시는 분이 많은 것은 아니어서 쉼으로 인한 부담은 적습니다.

학생들에게 방학이 있듯이 오히려 직장인 아빠로서 블로그를 쉬는 것이 방학처럼 느껴지고 홀가분하게 되는 군요. 블로그에 공개하는 것이 짐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은근히 신경쓸 것이 많지요. 이번 방학 --- 공부하는 것은 아니므로 방블(로그), 방저(술) 아니면 블휴(블로그 휴가) --- 가 효과적이면 7개월에 한번씩은 저술을 쉬고 쉬는 것도 생각해 봐야 겠어요.

어차피 고정 방문객이 별로 없는데 굳이 쉰다는 글을 올리는 이유는 가끔 질문이 있더라도 댓글을 달지 않는다는 의미에서 휴가라는 공지를 하는 것입니다. 즉 질문이나 댓글에 대한 답글이 없더라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키워드: 블로그, 휴가, IT, 방학
신고
by 금메달.아빠 on 2012.04.12 00:18 주요 단어: , , , ,

체크하면 비공개 댓글이 됩니다

티스토리 툴바